자연스러운 그라데이션 만들어주는 '투톤 아이섀도우'

via 라네즈 

 

화장에 이제 막 입문한 초보자들에게 안성맞춤인 라네즈 '투톤 컬렉션'이 섀도우로 출시됐다.

 

지난 2일 화장품 전문 브랜드 라네즈는 쉽고 빠르게 자연스러운 그라데이션을 연출할 수 있는 '투톤 섀도우 바'의 출시 소식을 알렸다.

 

'투톤 섀도우 바'는 사선으로 나뉜 두 가지 섀도우가 자연스럽게 블렌딩되며 전문가의 손길을 거친듯한 눈매가 완성되는 것이 특징이다.

 

봄에 어울리는 코랄과 베이지가 만난 '허밍 코랄', 고급스러운 로즈 골드와 베이지의 조합인 '골든 로즈'를 비롯해 총 4가지 컬러로 구성됐다. 

 

기존 타사에서도 투 컬러·쓰리 컬러를 한 번에 바를 수 있는 섀도우가 출시됐지만 스틱 패키지로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크리미한 텍스쳐이기 때문에 가루날림이 없어 지속력이 좋다는 후문이다.

 

가격은 2만7천원으로 라네즈 온라인 쇼핑몰과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 가능하다.

 

전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