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老부부, 3월 말레이항공 사고로 아들부부-이번 사고로 의붓손녀부부 잃어


지난 3월 실종된 아들 부부 ⓒcouriermail.com 

호주 퀸즐랜드 주에 사는 노부부는 지난 3월 일어난 말레이시아 항공기 실종사고로 아들부부를 잃은데 이어 지난 17일 우크라이나 동부지역에서 발생한 말레이시아 여객기 미사일 격추사건으로 의붓손녀 부부까지 사망했다. 

18일 호주 언론은 3월 발생한 MH370기 실종 사건으로 아들 부부를 잃었던 퀸즐랜드 주 빌로엘라에 거주하는 아이린·조지 버로우스 부부가 이번에는 MH17기 피격 사건으로 의붓손녀 부부를 잃었다고 보도했다. 

노부부의 의붓손녀인 마리 리즈크와 그의 남편인 앨버트는 한 달 일정으로 유럽 여행을 마치고 MH17기 편으로 귀국하던 중 참변을 당했다.

아이린·조지 버로우스 부부는 지난 3월 승무원 239명을 태운 채 인도양 인근에서 종적을 감춘 MH370기에 탑승한 아들 로드니와 며느리 메어리의 생사를 아직까지 모르고 있는 상태이다 .

노부부의 한 지인은 "넉 달 전 수수께끼의 사고로 아들 부부를 잃고 상심에 잠겨 있던 이들에게 또다시 믿을 수 없는 비극이 발생했다"고 말했다.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