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아메리카노 4천100원... 일부 음료 2.1% 인상


qz.com

스타벅스커피코리아는 16일부터 일부 음료의 가격을 평균 2.1% 인상한다고 11일 밝혔다.

인상하는 품목은 카페 아메리카노, 카페 라떼, 오늘의 커피, 커피 프라푸치노 등 전체 42개 중 23개다.

톨 사이즈 기준으로 카페 아메리카노 가격을 3천900원에서 4천100원으로 5.1%, 카페 라떼를 4천400원에서 4천600원으로 4.5%, 커피 프라푸치노를 4천600원에서 4천800원으로 4.3% 올린다.

다만 그린티 라떼, 캐러멜 프라푸치노, 아이스 쉐이큰 티 등 19개 품목의 가격을 동결한다.

스타벅스 관계자는 "가격인상은 2012년 5월 이후 처음"이라며 "국내 임대료, 인건비, 제품 개발비용 상승 요인으로 가격을 올리게 됐다"고 말했다.

[ⓒ 인사이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