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이 아시아인 최초 'EPL 득점왕' 차지하자 윤석열 대통령이 보낸 축하글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프리미어 리그 득점 왕을 차지한 손흥민에게 축전을 보냈다.


23일 손흥민에게 보내는 축전에서 윤 대통령은 "이번 수상은 시즌 내내 팀을 위해 끊임없이 헌신하고 노력한 손흥민 선수의 열정이 만들어낸 결과"라고 했다.


이어 "프리미어리그에서 아시아 선수 최초 득점 왕은 선수 개인의 영예일 뿐만 아니라, 아시아 축구계 모두가 축하할 경사"라고 평가했다.


특히 "코로나로 어려운 시기를 겪었던 국민들에게 득점 왕 수상은 더할 나위 없는 희망의 메시지"라며 "순수 필드골로만 이룬 업적이기에 국민들이 느끼는 자부심은 더 크게 다가온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Facebook '윤석열'


윤 대통령은 "11월 카타르 월드컵에서 국가대표 선수들과 함께 다시 한번 가슴 벅찬 설렘과 감동을 선사해 줄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 축구 꿈나무들에 세계 최고 선수의 후배라는 자긍심을 심어준 손흥민 선수의 수상을 축하한다"라며 "앞으로의 활약에 국민과 함께 응원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손흥민인 노리치 시티 전에서 2골을 추가하며 시즌 23호 골을 기록해, 리버풀의 살라와 함께 득점 왕을 차지했다.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토트넘은 리그 4위(승점 71)로 시즌을 마무리하며 3년 만에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 출전 티켓을 따냈다.


인사이트뉴시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