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리 주기' 일정 하다며 '임신' 잘 할 수 있다 파격 발언한 브브걸 유정

인사이트KBS2 '빼고파'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걸그룹 브레이브걸스 멤버 유정이 생리주기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2 '빼고파'에서는 다이어트를 위해 합숙을 시작한 김신영 멘토와 하재숙, 배윤정, 고은아, 유정, 김주연, 박문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합숙소에 모인 멤버들이 식탁에 모여 앉아 음식을 먹으며 진솔한 이야기를 털어놓는 시간을 가졌다. 이때 배윤정은 "마법에 걸려있는 중인데, 이럴 땐 뭘 어떻게 먹어야 하느냐"라고 생리 중 식단에 대해 질문했다.


이에 김신영은 "나도 생리 증후군이 심해서 한 번에 초콜릿 80개를 먹은 적이 있는데 당 수치가 급격히 올라서 기절했던 적이 있었는데 병원에서 당근을 처방해줬다"며 "당근을 먹어라"고 조언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빼고파'


여자 멤버들끼리만 모여있다보니 자연스럽게 생리와 생리주기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가 오고갔고, 고은아는 "다들 생리 주기가 어떻게 되나"라고 물었다.


이때 유정은 "저는 다이어트를 해도 주기가 안 좋아지거나 달라지거나 한 적이 없다"라고 언급했다. 살을 빼더라도 항상 주기가 일정하다는 귀여운 자랑이었다.


멤버들이 "건강한 거다"라고 칭찬하자 유정은 "저 임신 잘할 수 있어요"라고 폭탄 발언을 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유정의 깜짝 발언에 멤버들은 단체로 당황했고 이상 기류를 느낀 유정은 "나중에"라고 수습해 웃음을 더했다.


인사이트KBS2 '빼고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