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압기 들이받아 인근 스벅 결제 안돼"...목격자가 공개한 김새론 음주운전 사고 현장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김새론의 사고 현장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확산되고 있다.


18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새론이 이날 오전 8시께 강남구 청담동에서 구조물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고 밝혔다.


사고 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영화배우 음주운전 추정'이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김새론의 음주운전 현장이라 주장하는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에 따르면 김새론 씨가 들이받은 구조물들이 산산조각 나 나뒹굴고 있는 모습이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에 한 누리꾼은 "변압기를 들이받아서 저기까지 밀려났다"며 "인근 스타벅스는 결제가 안되는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사진 찍은 목격자 말로는 범퍼도 떨어져 나간 상태였다"고 덧붙여 얼마나 사고가 심각했는지 짐작게 했다. 


해당 게시물은 또 다른 커뮤니티로도 확산되고 있는 추세다.


한편 김새론은 자신의 SUV 차량을 몰고 가다가 가드레일과 가로수를 3번 이상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단속 결과 혈중알코올농도 수치가 측정돼 음주운전을 의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운전자가 채혈을 원해 검사 후 정확한 혐의를 확정 지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