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로케이항공, 업계 최초로 승무원을 위한 운동화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어로케이항공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에어로케이항공이 항공 업계 최초로 운항과 객실 승무원을 위한 운동화를 선보여 이목을 끌고 있다.


청주국제공항을 거점으로 하는 에어로케이는 남녀 구별 없는 젠더리스 디자인의 유니폼을 선보여 큰 화제가 되기도 했다. 승무원의 안전 업무에 포커스 한 실용적인 유니폼으로 불편한 블라우스 대신 편한 이너, 타이트한 치마 대신 통기성이 좋은 바지를 채택했고, 이는 성차별을 지양하고 자신의 취향과 가치관을 중시하는 MZ 세대를 중심으로 폭발적인 호응을 얻어냈다.


에어로케이의 이번 근무화 또한 업의 본질과 근무 환경을 고려해 만들었다. 좁은 기내 환경에서 장시간 근무하는 특성을 고려한 착화감과 콤팩트하게 구성된 기내 시설물과의 조합을 고려해 스니커스 브랜드 마더그라운드의 모델을 선정, 에어로케이 에디션으로 제작하였다. 운동화의 제작 취지는 신발에 각인된 'Safety First'와 벨크로에 각인된 기내 안전 메시지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어로케이항공


에어로케이의 관계자는 "유니폼을 선보인 후 공식 근무화를 만드는 과정에서 고민이 많았다. 성별 구별이 없는 실용적인 유니폼이 사회적으로 큰 반향을 일으킨 만큼, 에어로케이의 이번 도전도 업계 내 좋은 선례가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에어로케이의 두 가지 대표 컬러가 적용된 운동화는 마더그라운드와 협업으로 제작한 한정판 굿즈와 함께 지난 5월 17일부터는 마더그라운드 공식몰에서, 오는 5월 21일부터는 성수동 도렐의 팝업 스토어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에어로케이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