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디, 일본 첫 팝업스토어 오픈 "K패션으로 일본 Z세대 공략"

인사이트사진 제공 = 브랜디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브랜디가 일본 도쿄 번화가 시부야의 '마루이 모디' 쇼핑몰에서 첫 팝업 스토어를 오픈했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일본 내 K컬쳐에 대한 호응이 커지면서 이것이 K패션에 대한 선호로 이어지고 있다. 브랜디는 여기에 엔데믹 시기를 맞이해 일본 Z세대들이 오프라인 매장에서 매력적인 K패션에 대한 경험을 확대할 수 있도록 이번 팝업 스토어를 오픈했다고 설명했다.


시부야는 일본에서 유동인구가 많고, 젊은이들이 많이 방문하는 지역이다. 마루이 모디는 일본 쇼핑의 중심 시부야에 위치한 대형 쇼핑몰로 2030 젊은 고객층이 많이 방문하는 대표 적인 랜드마크로 꼽힌다.


'브랜디 재팬' 서비스는 지난해 10월 론칭했으며, 오프라인 팝업 스토어는 이번이 처음이다. 팝업스토어는 지난달 17일부터 이달 8일까지 약 3주간 운영됐으며 '브랜디 재팬'에서 일본 Z세대에게 호응이 좋았던 베스트 상품 200개를 대표 아이템으로 판매했다.


현장에는 일본 현지 패션 인플루언서 수십명이 찾아오고 수천명의 Z세대 고객들이 방문하며 일부 상품은 완판을 기록하는 등 K패션에 대한 관심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브랜디 관계자는 "이번 팝업스토어를 통해서 K패션에 대한 일본 Z세대의 실제적인 호응과 관심도를 확인할 수 있었다. 전 세계의 Z세대 판매자들이 현지 Z세대에게 K패션 상품을 판매할 수 있도록 가능성을 넓혀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