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14 프로·프로 맥스 가격 또 올라 최소 140만원부터 시작"

인사이트아이폰 14 프로 다크퍼플 렌더링 이미지 / briardforce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아이폰 14시리즈의 가격이 더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 7일(현지 시간) 미국 매체 포브스(Forbes)는 애플의 아이폰 14시리즈 가격이 약 100달러 오른다고 전했다.


포브스는 애플의 수석 애널리스트인 크리스 카소(Chris Caso)는 아이폰 14 프로, 프로 맥스 가격이 전 세계적으로 상승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에 따르면 애플은 아이폰 14시리즈부터 가격을 대폭 인상한다.


인사이트Macrumors


아이폰 14 가격은 799달러(한화 약 102만 원)로 전작과 동일한 가격대를 형성한다.


하지만 아이폰 14 맥스부터는 100달러 오른 899달러(한화 약 115만 원), 아이폰 14 프로는 1,099달러(한화 약 140만 원), 아이폰 14 프로 맥스는 1,199달러(한화 약 153만 원)로 예상된다.


가격 인상의 원인은 생산 비용 증가로 꼽히고 있다.


지금까지 애플은 아이폰, 아이폰 프로 가격 차이를 최소 200달러 이상으로 유지했다.


최대 저장 용량이 2TB에 달할 것이라는 추측도 있는데, 만일 현실화될 경우 아이폰 14 프로 맥스 최대 가격이 최초로 1,999달러(한화 약 255만 원)를 돌파할 가능성도 있다.


인사이트Mashable India


아이폰 14시리즈는 올해 하반기 출시될 예정이라고 알려졌다.


4,800만 화소 카메라, 노치 없는 디스플레이, 새로운 사이즈 등으로 벌써 많은 덕후의 관심을 끌고 있다.


색상 또한 보라색 컬러의 진한 버전인 '다크 퍼플'이 새롭게 추가될 가능성이 나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