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운세상코스메틱, 피부진단하면 맞춤 화장품 판독까지 3분... '옵티미' AI 서비스 선보여

인사이트사진 제공 = 고운세상코스메틱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고운세상코스메틱이 자사의 37만 피부 데이터와 인공지능을 접목해 개발한 '옵티미'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옵티미는 피부진단부터 이용자가 스캔한 화장품의 성분 분석, 맞춤 화장품 추천까지 3분 만에 판독하는 서비스이다. 


옵티미는 이용자가 피부를 스캔하면 즉시 개인의 피부 유형을 진단한다. 피부 유형은 피부 건강에 밀접한 6개의 지표를 기반해 자체 개발한 총 8개의 유형으로 나뉜다. 


이는 각 지표별 5단계로 세분화되어 약 1.5만 가지의 피부 분석 결과를 제공한다. 총 만여 개가 넘는 정교한 피부 분석을 통해 개인의 피부에 적합한 제품, 생활 습관에 대한 올바른 멘토링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피부 유형 분석에 더해, 제품의 전성분과 피부 타입 별 추천 여부도 판독한다. 피부 진단 후 원하는 화장품을 촬영하면 해당 제품의 전성분을 알려준다. 


판독이 완료되면 스캔한 제품과 자신의 피부 유형과의 매칭률도 알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개인의 피부 유형에 맞는 추천 성분과 주의 성분까지 제시한다. 피부 유형 진단부터 제품 판독, 매칭률 확인, 피부 고민별 화장품 추천까지 3분 만에 모두 확인 가능하다.


자사 제품 외에도 국내 최대 H&B 온라인 채널에 입점한 약 3,700개의 화장품을 판독하는 점도 특징이다. 


제품 카테고리는 스킨, 헤어 및 바디케어이다. 제공되는 분석 제품의 수는 주기적으로 업데이트되며, '제품 추가 요청' 기능을 통해 고객의 편의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옵티미 서비스는 고운세상코스메틱의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닥터지 자사몰 및 닥터지 앱을 통해 이용 가능하다. 닥터지 앱은 구글플레이(안드로이드)와 앱스토어(iOS)에서 설치할 수 있다.


한편, 고운세상코스메틱은 옵티미 서비스 론칭 기념 '피부건강 체육대회'를 개최한다. 닥터지 자사몰에서 진행되는 이벤트는 두 개의 라운드로 나뉘어 진행된다. 


1라운드는 성분분석 서비스를 이용한 참여자 중 추첨을 통해 백화점 상품권을 증정, 2라운드는 '옵티미' 이용자 중 선정해 우승자의 이름으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기부금이 전달된다. 또한, 고운세상코스메틱이 2년째 진행하는 '피부건강 나눔챌린지'에 자동 참여 되어 화상 환우를 위한 기부금으로 적립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