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서 만취 운전한 미스코리아...나무 두번 들이받은 벤츠, 현장서 박살

인사이트

YouTube '비디오머그 - VIDEOMUG'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2018년 미스코리아 선으로 뽑혀 방송 활동을 해온 서예진이 만취 운전을 하다 적발됐다.


그가 운전한 벤츠 차량은 완전히 박살이 나고 말았다.


29일 유튜브 채널 '비디오머그'는 서예진의 만취 운전 행각과 경찰 조사 과정이 담긴 영상을 업로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비디오머그 - VIDEOMUG'


영상에 따르면 서예진은 전날 밤 강남 한 도로를 달리다 가로수를 들이받았다.


이후 한 번 더 가로수를 들이받고 차는 멈췄다.


사고 현장에는 신고를 받은 경찰이 즉각 출동했다. 서예진의 혈중알코올농도를 체크한 결과 0.108이 나왔다.


이는 면허 취소 수준이다. 서예진의 운전면허는 현장에서 즉각 취소됐다.


YouTube '비디오머그 - VIDEOMUG'


YouTube '비디오머그 - VIDEOMUG'


영상을 보면 서예진이 운전한 벤츠 차량 범퍼는 완전히 박살이 나 있다. 가로수를 들이받을 때 충격이 컸는지 에어백도 터져있는 모습이다.


또한 서예진은 차량 운전 시 금기시되는 '하이힐 운전'을 한 것으로 보인다. 경찰 조사를 받는 서예진은 하얀색 하이힐을 착용하고 있다.


무엇보다 조사하는 경찰에게 무례한 행동을 해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비디오머그 - VIDEOMUG'


이를 두고 누리꾼들은 "만취 운전을 한 거 보면 인성에 문제가 있어 보인다"고 질타했다. 또한 "하이힐 운전을 한 거 보면 운전에 기본도 안돼 있는 것 같다"라고 입을 모았다.


한편 서예진은 현재 이화여대에 재학 중이며 2018년 서울 진을 거쳐 미스코리아 선에 선정됐다.


경찰은 일단 서예진을 귀가 조치했으며, 조만간 수서경찰서로 소환해 더 자세한 사항을 조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