랄프 로렌, 호주 오픈 2022에서 업계 최초 제품 혁신 LRX CLARUS 폴로 공개

인사이트사진 제공 = 랄프로렌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랄프로렌은 2022 년호주오픈테니스 대회를 통해 RLX CLARUS 폴로 셔츠를 단독 출시하며, 획기적인 제품 혁신과 지속가능성을 위한 랄프 로렌의 최신작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세계 최초의 고성능 면 소재로 제작된 RLX CLARUS 폴로 셔츠는 시장 최초의 특허 플랫폼을 활용하여 이전에는 불가능했던 방식으로 신생 면과 재활용 면을 변형시킨다. 이 기술은 면이 가진 편안함과 통기성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속건성과 수분 관리와 같은 기능성 특성을 가진 강화된 면섬유를 만든다. 


또한 석유 기반 화석 연료를 사용하는 폴리에스터나 나일론과 같은 플라스틱 기반의 합성 섬유와 유사한 성능을 선보이는 기능을 추가 하였다. 이 섬유 혁신은 지속 가능한 소재 과학 스타트업의 대표 기업인 내추럴 파이버 웰딩이 개발했다.


랄프 로렌은 의류와 자재가 계속 사용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순환형 의류 경제를 개발하고 확장하기위한 인프라와 기술에 투자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랄프 로렌은 지난 2020년 8월 NFW 에 소액 투자를 발표하고, 그들의 특허 받은 프로세스를 확장하고 천연의 지속가능한 소재로 만든 최초의 기능성 의류를 개발하도록 지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랄프로렌


이번 투자를 통해 랄프 로렌은 재활용 면의 사용을 확대하여, 오는 2025년까지 면을 포함한 주요 소재의 100 퍼센트를 지속 가능한 방식으로 조달하고, 사업 전반에 걸쳐 폐기물 제로 원칙을 통합하겠다는 회사의 목표 달성을 도울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파트너십은 점차 폴리에스터나 나일론과 같이 생분해성이 없는 합성 소재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고 대체하는 동시에 보다 지속가능하고 재활용된 소재의 사용을 확대할 수 있도록 할 것이다.


랄프 로렌은 순환성을 지원하는 혁신을 제공하는 것에서부터 보다 지속 가능한 제조 프로세스를 만드는 것까지 지속 가능성을 확장하는 것에 대한 실적과 명확한 의지를 가지고 있다. 최근에 선보인 이니셔티브는 다음과 같다. 


패션 업계가 면을 염색하는 방식을 변화시키는 혁신적인 염색 플랫폼인 컬러온디맨드, 의류의수명을연장하여 의류폐기물을 줄일수있는 랄프로렌의 최초 구독 의류 렌털 이니셔티브인 더 로렌 룩, 전적으로 재활용된 플라스틱 병에서 추출한 실로 만들고 물을 전혀 사용하지 않는 혁신적인 공정으로 염색한 디 얼쓰 폴로, 그리고 CYO 프로그램을 통해 회사의 주문형 제조 모델을 확장하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


2022 호주 오픈 토너먼트 기간 동안 랄프 로렌은 테니스 전설인 샘 그로스 (Sam Groth)와 호주 프로축구 선수이자 열렬한 테니스 팬인 조쉬 카발로 (Josh Cavallo)와 함께 시범 테니스 클리닉을 개최할 예정이다. 그로스와 카발로는 호주의 여름 더위가 한창일 동안 클리닉에서 RLX CLARUS 폴로 셔츠를 입고 셔츠의 뛰어난 성능을 경험하게 된다.


RLX CLARUS 폴로 셔츠는 2022년 호주 오픈에서 첫 선을 보인 뒤 전 세계 유통을 시작하게 된다. 여성용 의류와 추가적인 스타일과 색상은 이후 몇 주 안에 출시될 예정이다. 


랄프 로렌 RLX CLARUS 폴로 셔츠는 전 세계 폴로 랄프 로렌 매장 및 홈페이지에서 구매 가능하며, 한국 오프라인에서는 서울 가로수길 스토어와 더 현대 서울에서 판매할 예정이며, 온라인은 홈페이지에서 단독 전개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