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11월 25일 최대 5억원 기금 조성하는 스타벅스 '캐리 더 메리 나눔의 날' 전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다가오는 연말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오는 11월 25일 목요일 하루 동안 고객이 구매한 품목 및 적립된 별에 따라 최대 5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우리 지역사회에 전달하는 '캐리 더 메리 나눔의 날'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캐리 더 메리 나눔의 날'은 작년에 이어 올해로 2회째 진행되는 연말 최대 규모의 기금 적립 행사로, 연말 스타벅스에서의 추억이 지역사회에 따뜻한 나눔으로 전달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크리스마스 한달 전인 오는 11월 25일 하루 동안 진행된다.


스타벅스 코리아 개점 22주년의 의미를 담아 오는 11월 25일 당일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서 판매되는 모든 품목 1개당 220원씩, 스타벅스 리워드 회원에게 적립되는 별 1개당 220원씩을 매칭하여 단일 기부행사로는 연중 최대 규모인 5억원의 나눔의 날 기금을 조성한다.


조성된 기금은 청년, 환경, 문화재 등 스타벅스의 주요 사회공헌 활동에 함께 하고 있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하트-하트 재단, 자원순환사회연대, 문화유산국민신탁 등 22개의 NGO 기관 및 전국 재능기부 카페 등 지역사회에 전달할 예정이다.


스타벅스 송호섭 대표이사는 "연말을 맞아 스타벅스를 방문해주시는 고객분들과 작은 나눔을 통해 의미 있는 추억을 함께 하고자 한다"며, "'캐리 더 메리 나눔의 날'로 고객과 파트너, 우리 지역사회 모두에게 따뜻함이 깃든 연말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