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증권사 계좌개설 신청' 서비스에 신한금융투자 추가

인사이트사진 제공 = 카카오뱅크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카카오뱅크는 16일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 대상 증권사에 '신한금융투자'를 추가했다고 밝혔다.


카카오뱅크는 신한금융투자와 제휴 기념으로 오는 내년 2월 28일까지 신한금융투자 주식계좌를 최초 개설한 고객을 대상으로 5천 원의 축하금과 해외주식 상품권 총 3만 5천 원을 지급한다. 해외주식 상품권은 계좌개설 시 1만 원 상품권을 제공하고, 해외주식 100만 원 이상 거래하면 2만 5천 원 상품권을 추가로 지급한다.


신한금융투자 신규 주식계좌 개설 고객에게 국내주식 온라인 거래수수료를 평생 우대할 뿐만 아니라 미국, 홍콩, 중국 등 총 6개국의 해외주식 온라인 거래에 대해 우대 수수료 혜택을 3개월 동안 제공한다.


또, 신한금융투자의 '투자플러스' 서비스를 최대 1개월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투자플러스는 종목분석과 추천, 수급분석 등 투자정보를 구독하는 유료 서비스이다. 신한금융투자 '신한알파'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해당 서비스를 가입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카카오뱅크 홈페이지와 애플리케이션에서 확인 가능하다.


지난 2019년 3월 출시한 '증권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를 통해 개설된 주식 계좌수는 지난 10월말 기준 누적 500만 좌를 육박하는 등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카카오뱅크 입출금 계좌개설 시 입력한 정보를 바탕으로 복잡한 정보 입력 없이 빠르고 간편하게 주식 계좌를 열 수 있다.


카카오뱅크 '증권사 주식계좌 개설 서비스'는 지난 2019년 한국투자증권(지난 3월)을 시작으로 2020년에는 NH투자증권(지난 2월)과 KB증권(지난 6월)으로 확대했다. 올해는 하나금융투자(지난 6월)를 추가해 고객들의 증권사 선택 기회를 확대하고 있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신한금융투자는 최초로 소수점 해외주식 투자 서비스를 출시한 증권업계 혁신의 아이콘이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증권사와 제휴를 통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편의와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