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터치 한 번으로 '삼성페이'처럼 간편히 결제할 수 있는 방법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phonearena


[인사이트] 임우섭 기자 =국내에 '애플페이' 도입이 늦어져 간편결제를 이용하지 못하던 아이폰 유저들에게 기쁜 소식이 들렸다.


지난 18일 미래에셋증권이 간편결제 서비스 '미래에셋페이'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간편결제는 신용카드(체크카드) 등 카드 정보를 애플리케이션에 저장해 두고 결제 시 단말기에 접촉한 후 비밀번호를 입력해 결제하는 서비스다.


그동안 지갑 속 신용카드(체크카드)를 꺼내 결제할 수밖에 없던 아이폰 사용자들도 '삼성페이'처럼 간편결제가 가능해진 셈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지금까지 오프라인 간편결제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의 스마트폰만이 가능했다.


아이폰 사용자들이 결제를 하기 위해서는 별도의 케이스를 구매하거나 바코드 및 QR코드를 갖다 대야 했다.


하지만 해당 앱을 사용하면 스마트폰 내 근거리 무선통신(NFC)를 이용해 결제가 가능하다.


인사이트미래에셋페이


미래에셋페이는 편의점을 중심으로 가맹점을 넓혀가고 있다. 오픈 일에 맞춰 세븐일레븐을 시작으로 타 편의점, 카페, 마트, 극장 등에서도 결제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프랜차이즈가 아닌 일반 매장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가맹점을 확대하고 있는 중이다.


한편 애플은 애플페이 국내 도입을 위해 국내 카드사들과 여러 차례 협상을 했지만 NFC 단말기 구축 비용 및 결제 수수료 등 문제를 해결하지 못해 아직 들어오지 못한 상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