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닐라코, 일본 시장 정식 진출... 세븐틴 '정한' 엠버서더 발탁

인사이트사진 제공 = 바닐라코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바닐라코가 일본 시장에 정식으로 진출한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바닐라코가 입점한 마츠키요코코카라&컴퍼니는 일본 전역에 걸쳐 약 3천여 개의 점포를 운영 중인 유명 드럭스토어 체인이다. 


바닐라코는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바닐라코 베스트셀러 '클린 잇 제로 클렌징 밤'을 중심으로 글로벌 소비자들이 경험하고자 하는 K뷰티 브랜드로 발돋움하기 위해 일본 시장에 나섰다.


바닐라코는 마츠키요코코카라&컴퍼니 입점을 기념해 글로벌 케이팝 강자 세븐틴의 '정한'을 공식 엠버서더로 발탁했다. 


정한이 가진 훈훈한 매력과 순정만화 같은 이미지가 바닐라코만의 감성과 잘 부합할 것으로 판단해 발탁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정한은 향후 바닐라코 엠버서더로서 다채로운 모습을 선사하며 높은 시너지를 만들어나갈 예정이다.


한편, 바닐라코는 일본과 국내에서 모델 발탁과 함께 포토카드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25일부터 일본 마츠키요코코카라&컴퍼니에서 바닐라코 베스트셀러인 '클린 잇 제로 클렌징 밤'을 2개 이상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정한의 모습이 담긴 포토카드를 증정한다.


국내에서는 오는 11월 15일부터 올리브영 오프라인 매장과 바닐라코 공식몰에서 이벤트가 진행된다. '클린 잇 제로 클렌징 밤' 제품을 포함해 4만 원 이상 제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포토카드를 소진 시까지 제공할 예정이다.


바닐라코 관계자는 "바닐라코의 일본 정식 론칭과 함께 연예계 대표 잘생쁨 아이돌로 손꼽히며 국내외로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세븐틴 정한을 엠버서더로 발탁하게 되었다"라며 "바닐라코가 이번 론칭을 발판 삼아 국내는 물론 일본 시장까지 공략해 글로벌한 K뷰티 브랜드로 거듭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