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메종 키츠네'와 콜라보해 만들어낸 '버즈2+갤워치4' 클래스

인사이트사진=삼성전자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삼성전자가 패션 브랜드 '메종 키츠네'와의 협업 상품을 선보였다.


메종 키츠네의 상징인 여우 로고를 갤럭시워치4와 버즈2에 입힌 특별한 에디션을 공개했다. 


지난 20일 삼성전자는 온라인으로 '삼성 갤럭시 언팩 파트2(Samsung Galaxy Unpacked Part 2)' 행사를 열고 '갤럭시워치4·버즈2 메종 키츠네 에디션'을 공개했다.


이날 삼성전자는 이번 협업을 위해 특별히 제작한 '문락 베이지(Moonrock Beige)' 색상과 메종 키츠네의 '폭스(Fox)' 로고가 적용된 워치, 워치 스트랩, 워치 페이스, 이어버드, 충전 케이스 등을 소개했다.


인사이트사진=삼성전자


'갤럭시워치4 메종 키츠네 에디션'은 폭스 모양의 펀치홀과 섬세한 문양이 새겨진 문락 베이지 색상의 스트랩이 특징이다. 


메종 키츠네 레터링이 새겨진 스타더스트 그레이 색상의 스트랩이 추가로 제공돼 개인의 취향에 따라 스트랩을 번갈아 사용할 수 있다.


이어 '갤럭시버즈2 메종 키츠네 에디션'은 문락 베이지 색상의 이어버드와 메종 키츠네 폭스 헤드 로고가 새겨진 스타더스트 그레이 색상의 가죽 충전 케이스로 구성돼 있다.


메종 키츠네의 시그니처 로고인 '폭스 헤드'가 케이스 한가운데 그려져 있어 귀여운 매력을 뽐낸다. 


오른쪽과 왼쪽 이어버드에는 우주를 여행하는 메종 키츠네 폭스의 머리와 꼬리 부분이 각각 디자인돼 있어 새로운 감성을 느낄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삼성전자


기능적으로도 완벽하다. 액티브 노이즈 캔슬링(ANC)과 프리미엄급 음질 등 몰입감 있는 사운드를 제공한다. 


구매 고객에게는 메종 키츠네 전용 테마를 스마트폰 배경화면도 제공된다. 각 제품에 포함된 NFC 카드와 NFC 칩이 내장된 충전 케이스를 스마트폰에 태깅하면 곧바로 사용할 수 있다. 


메종 키츠네 에디션 제품들은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일부 시장에서 온라인 선착순 방식으로 한정 판매된다. 


국내에서는 21일 오전 9시부터 삼성전자 홈페이지와 갤럭시 캠퍼스 스토어, 삼성물산 공식 패션몰(SSF SHOP)에서 예약 판매가 진행된다. 제품은 11월 10일 이후부터 순차적으로 배송될 예정이다.


갤럭시 워치4 메종 키츠네 에디션의 가격은 46만원이며 버즈2 메종 키츠네 에디션은 29만원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