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말랑말랑한 식감으로 아무리 먹어도 턱 1도 안 아픈 '프루팁스 말랑' 출시

인사이트프루팁스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달콤한 젤리를 즐기고 싶어도 질긴 식감 때문에 먹다 보면 턱이 아팠던 사람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전해졌다.


젤리 마니아의 사랑을 받고 있는 프루팁스는 말랑하고 부드러운 식감의 '프루팁스 말랑'을 새롭게 출시했다.


인사이트프루팁스


누구나 즐길 수 있도록 출시된 '프루팁스 말랑'은 기존 제품과 식감만 달라진 것이 아니다.


비타민 C를 함유하고, 채소주스로 색을 내 한입 물면 입안 가득 풍부한 과일 향과 다채로운 맛을 느낄 수 있다.


탱글한 젤리를 집었다 입안에 넣는 순간, 부드럽게 눌렸다 원래 모양으로 돌아오는 말랑함은 젤리 먹는 즐거움을 배로 늘린다.


인사이트프루팁스


'프루팁스 말랑'은 총 세 가지 맛으로 출시됐다.


먼저 오리지널은 딸기, 감귤, 포도, 사과 맛이 담겨 있어 모두의 취향을 하나쯤은 만족시킬 수 있는 과일 믹스다.


젤리 모양 또한 둥글둥글한 곰돌이 모양이라 먹는 즐거움에 이어 보는 즐거움까지 만족시킨다.


인사이트프루팁스


두 번째, 트로피컬 믹스는 리치, 구아바, 망고, 파인애플 네 가지 이색 과일 믹스로 구성됐다.


네 가지 맛과 향에 맞는 과일 모양을 그대로 닮은 젤리를 입속에 넣는 순간 열대 해변가가 떠오른다.


계절에 상관없이 따뜻하고 즐거운 휴가철이 떠오르는 것은 '프루팁스 말랑 트로피컬 믹스'가 선사하는 보너스 재미라고 할 수 있다.


인사이트프루팁스


마지막, 베리 믹스는 베리류 선호자의 취향을 저격할 젤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포장을 뜯는 순간 진하게 느껴지는 딸기, 블루베리 향에 알알이 결이 살아 있는 말랑한 젤리를 입에 넣는 순간 달콤함은 배가된다.


두 가지 맛의 색감 또한 잘 어우러져 베리 마니아 취향 저격 젤리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인사이트프루팁스


달콤한 식감에 눈에 띄는 패키지 디자인으로 오감을 만족시킬 새로운 프루팁스 말랑.


한번 먹기 시작하면 자꾸만 손이 가 멈추기 힘들지만, 부드러운 특유의 식감으로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기존 제품과 전혀 달라진 '프루팁스 말랑'은 주변의 편의점에서 지금 바로 경험할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프루팁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