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방서 술 마시다 전처 외질혜한테 전화해 "연지 크면서 네 얼굴 닮아 힘들다"고 토로한 BJ철구

인사이트아프리카TV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아프리카TV BJ 철구와 전처 외질혜가 2차 폭로전을 펼쳤다.


지난 18일 BJ 철구는 아프리카TV에서 BJ 염보성의 방송에 출연해 음주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철구는 전 와이프인 외질혜와 통화를 시도했으나 외질혜는 방송 목적으로 연락하는 것에 대해 불편함을 드러냈다.


이에 철구는 "너도 잘못한 거 있지만 나도 잘못한 거 느껴서 (팬들에게) 외질한테 이렇게 하지 말라고 그랬는데 너는 끝까지 이런 식이야?"라며 날 선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아프리카TV


외질혜는 "방송에서 철구를 언급하면 그쪽 팔아먹는 거니까 '그분'이라고 얘기했다"고 선을 그었다.


그러자 철구는 "난 끝까지 너가 잘됐으면 좋겠고 너에게 이성적인 감정 하나도 없고 연지만 바라보고 사는 사람이다. 내가 제일 마음이 아팠던 건 연지가 크면서 네 얼굴이 닮아서 너무 힘들다"고 솔직한 심정을 토로했다.


외질혜는 울분을 터뜨리며 "나는 오빠의 이 태도가 이해가 안 된다. 그때 전화했을 때 기억나냐? 생각난다고 잘 지내느냐고 연락했을 때 여자 만나고 있었잖아? 그게 간 보는 거잖아. 그런데 나한테 무슨 진실을 원하냐니까?"라고 말했다.


철구는 "내가 (여자를)왜 만났는데? 내가 힘들다고 잘못 알고 너한테 계속 매달렸잖아. 근데 너무 힘들었을 때 연지가 걔한테 잘할 수 있다고 해서 내가 만난 거잖아. 그리고 헤어지고 나서 너한테 연애상담 했지?"라며 소리를 질렀다.


인사이트외질혜 인스타그램


그는 양육권 문제까지 끌고 와 "너가 먼저 연지 나한테 맡긴다고 했잖아?"라고 따져 물었다.


외질혜가 화가 난 듯 "내가 들고 온 빚 너가 들고 온 빚"이라며 반박하자 철구는 어이없다는 듯 통화를 종료했다.


방송을 보던 시청자들은 "지 할 말만 하네", "이혼했으면 끝이지 연애상담은 뭐냐", "갑자기 왜 폭로전으로 가냐 막장이 따로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