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성다이소, 가을빛을 집안으로... '가을 조화 인테리어 기획전' 진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성다이소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아성다이소가 '가을 조화 인테리어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은 완연한 가을을 맞아 작은 소품만으로도 가을 분위기를 낼 수 있는 상품으로 구성했고, 조화, 화병, 장식용품 등 총 30여 종의 상품을 선보인다.


먼저, 집안 곳곳에서 가을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조화가 마련됐다. 파스텔톤의 '코스모스'와 선명한 붉은 색을 띠는 '거베라'는 화병에 꽂아 침대 탁자나 거실 한쪽에 두기만 해도 계절감을 느낄 수 있다. 


가을을 대표하는 '단풍나무 가지', '은행나무 부쉬'는 나무 꼬임 형태의 '자연 소재 꽃바구니'에 담아 현관 입구에 두면 분위기 있는 연출이 가능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성다이소


'갈대 조화'와 '핑크뮬리 조화'는 다양한 색으로 출시되어 밋밋한 공간에 포인트를 주기 좋다. '갈대 조화'는 화이트, 베이지, 핑크로 출시되어 독특함을 더 했다. 한 가지 색보단 여러 색을 섞어 구매하는 것이 더 예쁘다. '핑크뮬리 조화'는 코랄, 핑크, 옐로우 색깔로 구성되어 색감이 있는 화병보다는 투명한 ‘원통형 유리 화병’에 연출하면 잘 어울린다.


벽에 걸어둔 그림이나 사진이 지겨워졌다면 가을 조화로 직접 만든 리스를 걸어두는 것도 가을 분위기를 내는 데 좋다. 줄기가 긴 '가을 잎사귀 가지'와 '황금 보리 조화', '벼 이삭 조화'를 엮어 동그랗게 묶으면 아늑하고 포근한 느낌을 주는 인테리어 소품이 완성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성다이소


이 밖에도 조화와 함께 연출하면 감성이 더 묻어나는 소품도 준비됐다. 호박 모양의 '가을 오브제 화분'과 나무 모양의 '가을 목제인테리어 소품'이 준비됐고, ‘냠냠 다람쥐 장식’은 각기 다른 포즈 3종을 출시해 귀여움을 더 했다. '슬림 테두리 액자'는 액자 안에 삽지가 꽃으로 디자인되어 있어 탁자 위에 세워두는 것만으로도 인테리어 효과를 줄 수 있다.


아성다이소 관계자는 "재택근무 일상화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인테리어 용품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다이소에서 마련한 가을 조화를 활용해 집안의 분위기를 감성 있게 바꾸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