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한국건강증진개발원과 AI 디지털화 협력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KT가 한국건강증진개발원과 서울 중구 한국건강증진개발원 사옥에서 '디지털 헬스케어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어르신 전용 '오늘건강' 앱과 IoT 디바이스의 연동 지원, 건강관리를 위한 디지털 헬스케어 프로그램 공동 개발 및 확산, 어르신 대상 '오늘건강' 앱 및 KT 케어로봇 사용법 교육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KT는 보유한 AI 기술과 로봇, IT 기술 역량을 한국건강증진원이 추진하는 건강증진 사업에 적용하고, 앞으로의 디지털 전환에 협력하기로 했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KT의 기술지원 및 교육 활동을 통해 기존에 추진하던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사업'과 '오늘건강' 앱 서비스를 안정화시키고, 이를 전국 보건소들로 확산 및 안착시킨다는 계획이다.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의 'AI·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사업'은 보건소에서 직접 가정방문을 통해 진행하던 기존의 건강관리 업무를 디지털 기반으로 전환시키는 것이다.


송재호 KT AI·DX융합사업부문장(부사장)은 "KT의 디지털 전환 역량을 활용해 한국건강증진개발원과의 협력을 잘 진행할 것"이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국민건강증진 개선과 소외된 계층을 위해 KT의 디지털 기술을 적극적으로 공유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