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초년생인 '차린이'들 인생 첫 차로 딱인 폭스바겐 꼬마 전기차 'ID.라이프'

인사이트폭스바겐 홈페이지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폭스바겐에서 지난 9월 6일 공개한 소형 전기차 콘셉트 모델 'ID.라이프(ID. LIFE)'가 전국 차린이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독일 뮌헨에서 개최된 'IAA 모빌리티 2021(The International Motor Show IAA MOBILITY 2021)'에서 폭스바겐은 ID. 패밀리의 첫 번째 소형 세그먼트 콘셉트카 ID.라이프를 최초로 공개했다. 


공개된 ID.라이프는 매우 귀염뽀짝한 이미지를 하고 있다. 


네모 반듯한 모습에 헤드램프와 리어램프는 표정을 짓는 듯한 귀여운 로봇의 형상과 같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폭스바겐 홈페이지


2030 사회 초년생들을 타겟으로 한 다양한 기능들도 눈에 띈다. 


차량 실내를 순식간에 영화관이나 게임 라운지로 바꿀 수 있게 실내에 게임기와 프로젝터가 탑재됐는데 대시 패널에서 확장된 프로젝션 스크린에 화면을 띄울 수 있다. 


앞좌석과 뒷좌석 등받이를 완전히 폴딩할 수 있는 기능을 더해 평탄화된 시트에서 영화를 감상하거나 게임을 할 수 있다. 


여기에 심플하면서도 레트로한 느낌을 자아내는 실내 디자인이 더해져 전체적인 완성도를 높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폭스바겐 홈페이지


성능 또한 뛰어나다.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걸리는 시간은 단 6.9초다. 57kWh의 고전압 배터리를 탑재해 최대 주행거리는 400km 안팎이 된다. 


트렁크 공간은 333ℓ, 뒷좌석 등받이와 조수석 등받이를 접게 되면 최대 1285ℓ까지 확장되고, 아이오닉5처럼 외부 전기 장치에 전기를 공급할 수 있다. 


폭스바겐은 본래 계획보다 2년 앞당겨 오는 2025년 ID.라이프의 양산형 모델을 출시할 예정이다. 


가격은 2만~2만 5000유로로 책정될 것으로 보인다. 한화로 약 2778만~3472만 원 정도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