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화면 더 커지고 충전속도 빨라진 '애플워치7' 공개…가격은 '47만원'

인사이트애플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애플이 마침내 IT 업계를 뒤흔들 역대급 신작들을 대방출했다.


14일(현지 시간) 애플은 온라인 행사를 통해 올 하반기 최대 기대작인 '아이폰13' 시리즈와 함께 '애플워치7'을 공개했다.


애플이 작정하고 내놓은 이번 '애플워치7'는 화면이 전작보다 커지고 테두리가 얇아진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전작인 애플워치6 보다는 약 20% 화면이 커졌으며 테두리는 40% 얇아져 훨씬 더 넓은 사용감을 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애플


또한 내구성이 강화되고 충전 속도도 빨라짐으로써 사용자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실제로 애플워치7은 단 8분만 충전해도 8시간 수면 측정이 가능하며 45분 만에 0%에서 80%까지 충전됐다. 한 번 충전한 배터리는 무려 18시간 동안 사용이 가능하다.


디자인면에서도 한층 더 발전했다. 전작보다 부드러운 곡선 형태의 모서리로 제작됐으며 새롭게 설계된 전면 크리스탈을 탑재해 가장 뛰어난 내구성을 갖췄다.


'애플워치7'은 미드나이트, 스타라이트, 그린, 새로운 블루 등 다양한 컬러로 출시됐으며 무엇보다 '에르메스'와 협업한 밴드도 공개돼 팬들을 열광케 했다.


인사이트애플


전작보다 더 많은 텍스트를 화면에 담을 수 있으며 실내에서 손을 내리고 있을 때 화면이 이전보다 70% 더 밝아져 시간 등을 확인하는 것도 한결 쉬워졌다.


WR50 방수 등급을 갖췄으며 티타늄, 스테인리스 스틸, 100% 재활용 가능한 알루미늄 등 3가지 소재로 제공된다.


'애플워치7'는 올 가을 출시 예정이며 가격은 399달러(한화 약 47만 원)부터다.


인사이트애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