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대출'상품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우리은행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우리은행은 은행권 최초로 네이버의 금융 자회사인 네이버파이낸셜과 협업해 '우리은행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대출'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우리은행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대출'은 네이버 대표 온라인 판매채널인 '스마트스토어'에 입점한 사업기간 6개월 이상 개인사업자 전용 대출이다. 


네이버 앱에서 대출한도와 금리 확인 등 대출신청 승인 후, '우리WON뱅킹 기업'에서 계좌개설을 포함한 대출 약정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하다.


이 상품의 대출한도는 최대 4,000만원으로, 상환방식은 만기일시상환, 분할상환, 통장식상환을 선택할 수 있어 자금 수요에 따른 상환방식 선택폭을 넓혔다.


특히, 스마트스토어 매출대금이 우리은행 계좌로 입금 시 기본 0.4%p, 월 1백만원 이상 입금 시 추가 0.3%p, 비대면 사업자 전용 통장인 '우리사장님e편한통장'가입 시 추가 0.1%p 우대금리를 제공해, 최대 0.8%p까지 대출금리 우대가 가능하다. 


해당 계좌로 스마트스토어 매출대금 입금시 전자금융수수료, ATM수수료 등 각종 수수료 면제혜택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네이버파이낸셜과 협업을 통해 부가서비스 부분도 강화했다. 대출신청 고객 중 희망고객에 한해 휴 ․ 폐업시 최대 3백만원 지원금과 상해 ․ 사망시 대출 잔액을 상환 받을 수 있는 '대출안심케어' 보험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기업금융 강자인 우리은행의 상품개발 노하우와 국내 최대 빅테크사인 네이버의 판매 채널을 결합해 이번 상품을 출시했다"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상품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