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24 배달서비스, 요기요·카카오톡 이어 자체 모바일 앱, 네이버 주문까지 확대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마트24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이마트24가 배달 서비스 확대에 힘을 쏟으며, 다양한 플랫폼에서 배달 주문을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마트24는 이달 17일 '이마트24 모바일앱'과 '네이버 주문'에서 배달 주문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하고, 점차적으로 매장에 적용해 나갈 예정이다.


자체 모바일 앱을 통해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은 편의점 업계에서 이마트24가 처음이다.


요기요, 카카오톡 선물하기에 이어 자체 모바일앱과 네이버 주문에서도 배달 주문이 가능해 짐에 따라 고객들이 보다 다양한 경로를 통해 이마트24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배달 시간(11시~23시), 1만원 이상 주문 시 배달 가능, 배달료 2400원은 동일하다.


이마트24는 고객들이 보다 다양한 플랫폼으로 배달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배달 주문 채널을 지속 늘려 나가는 한편, 고객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이벤트도 지속하고 있다.


실제로 이마트24는 지난 달 요기요와 카카오톡 주문하기에서 배달 세트상품을 구매 시 최대 6천원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등 파격적인 이벤트를 진행했으며, 다양한 세트상품을 선보여 고객들이 필요한 상품을 보다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파격적인 할인 마케팅을 진행한 결과 지난 4월 대비 지난 5월 이마트 24 배달 서비스 매출은 3배 이상 증가했으며, 이마트24 배달서비스를 이용한 고객들의 재이용이 이어지면서 6월(지난 1일~14일) 역시 전월 동기간 대비 65% 증가 중이다.


이마트24는 6월에도 다양한 배달 서비스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이마트24는 6월 4주차 평일(오는 6.21~25) 요기요에서 2만원 이상 구매 시 3천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4주차 할인 기간을 제외하고 이달 말까지 세트 4종 구매 시 3천원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또 카카오톡 주문하기에서는 이달 말까지 씨티카드·BC카드와 연계해 3천원 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이마트24 운영기획담당 강인석 상무는 "이마트24 배달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채널 확대와 함께 배달 가능 매장 확대, 배달 상품 경쟁력 강화를 통해 고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고객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배달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개들의 만족감을 높여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