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오리스, '1% for the Planet' 멤버 가입... 매출 1% 환경보호 위해 기부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시오리스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시오리스가 세계적 환경 보호 단체인 '1% for the Planet'에 비즈니스 멤버로 가입, 연 매출 1%를 기부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2년 환경 운동가에 의해 설립된 '1% for the Planet'은 기후, 음식, 땅, 오염, 물, 야생 동식물에 이르기까지 환경의 보호를 위한 글로벌 비영리 단체로, 기업멤버, NPO파트너, 개인멤버로 나눠 가입할 수 있으며 시오리스는 기업멤버로써 '지구세' 내기에 동참하게 됐다.


시오리스는 제철 유기농 원료를 주성분으로 한 오가닉 뷰티 브랜드로, 2017년 론칭 때부터 국내 환경보호단체인 '녹색연합'에 정기 후원을 진행해온 것은 물론 올해 초 출시된 신제품 '마이 퍼스트 에세너™' 제품 한 병당 1,000원씩 생명의숲에 후원금으로 기부해 5월 1일 기준으로 약 1,650그루를 심는 등 지속적인 환경운동에 동참하고 있다.


시오리스의 한성욱 대표는 "시오리스는 브랜드 론칭 때부터 고수해 온 오가닉 뷰티 철학을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사회적 책임 경영에 공감하고 있는 만큼, 다양한 사회 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연계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