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기청정기 포이마핏, 와디즈 펀딩 종료... "펀딩 금액 6억 원 달성"

인사이트사진 제공 = 포이마핏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싱가포르에 기반을 둔 공기청정기 브랜드 포이마핏(Poiema fit)은 와디즈 펀딩을 통해 총 6억 원의 펀딩 금액을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펀딩은 지난달 15일부터 이달 10일까지 진행했다. 브랜드에 따르면 첫날 펀딩 시작 13분 만에 1억 원을 돌파하는 등 국내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며 예상을 뛰어 넘는 금액을 달성했다.


와이즈 펀딩을 통해 국내 소비자에게 첫 선을 보인 포이마핏은 사실상 필터 교체가 필요 없는 공기청정기다.


공기 질 유지를 위해 3~6개월 주기로 교체하는 게 일반적인 헤파(HEPA)필터 적용 제품과 달리 포이마핏 공기청정기는 프리필터, 집진 판을 2개월에 한 번씩 세척해 반복 사용할 수 있어 경제적이다. 필터를 씻어 오염물질을 제거하는 방식이기에 교체시기가 다된 필터에서 발생하는 악취를 바로바로 해결할 수 있다.


포이마핏은 4단계로 오염물질을 차단하는 TPA 공기정화 기술을 적용했다. 프리필터가 동물의 털, 보푸라기, 머리카락 등 큰 먼지를 걸러주며, 와이어프레임은 전장을 발생시켜 포름알데히드, 박테리아, 바이러스 등 세균을 살균한다.


집진 필터는 0.014 마이크로미터의 초미세입자를 흡착하며, 촉매필터는 오존 0.002ppm까지 낮춰주는 효과를 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