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AI홈런 품은 '올레 tv 홈스쿨'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비대면 교육 서비스의 고객 수요가 점차 높아짐에 따라 KT가 초등학생을 위한 스마트 홈러닝 서비스 '올레 tv 홈스쿨 X AI홈런(이하 올레 tv 홈스쿨)'을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올레 tv 홈스쿨'은 IPTV 업계 1등 KT와 아이스크림에듀가 공동 개발한 교육 전용 애플리케이션이다. 


아이스크림에듀의 초등생 대상 홈스쿨 서비스 'AI홈런' 핵심 콘텐츠와 자기주도학습을 위한 'AI 학습관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무선 키보드와 터치펜을 활용한 양방향 학습도 가능하다. '올레 tv 홈스쿨'은 KT가 10일 출시한 '올레 tv 탭(갤럭시탭 A7)'에서 이용 가능하므로 해당 단말 구매가 필요하다.


올레 tv 홈스쿨에서는 초등학교 전학년 교과 과정의 프리미엄 학습 콘텐츠, 교과 과정을 100% 연계한 300만 개의 미래형 멀티미디어 콘텐츠(AR, VR, 3D 등) 등의 스마트 홈러닝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일일 1만 5천 건 이상의 학습 데이터를 분석해 학생별 강점과 약점, 학습 진도 현황을 알려주는 'AI생활기록부', 부모의 자녀 학습 관리를 도와주는 '좋은 부모 앱' 등 자기주도학습을 돕는 서비스도 함께 제공된다.


KT는 다자녀 가정에서도 사교육비 부담 없이 올레 tv 홈스쿨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계정 하나로 두 명까지 학습이 가능한 다중 프로필 정책을 도입했다.


태블릿 단말을 통해 제공하는 서비스로 장소 제약 없이 집 안에서는 물론이고 집 밖에서도 이용할 수 있어 활용도도 높다.


올레 tv 와 AI홈런 서비스를 하나로 묶은 '올레 tv 프라임 홈스쿨' 요금제도 함께 마련해 요금 부담도 덜었다. 이 요금제에 가입하면 월 82,500원(VAT 포함, 3년 결합 약정 기준)에 올레 tv(tv 에센스 요금제)와 AI홈런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에 올레 tv를 이용하고 있는 고객이 올레 tv 홈스쿨을 복수단말로 추가 신청 했다면 복수 단말 할인이 적용된 77,660원(VAT 포함, 3년 약정 기준)에 이용 가능하다.


시중의 다른 초등생 대상 스마트 홈러닝 서비스의 월 이용 요금이 10만원 대(24개월 약정)에 형성돼 있어 올레 tv 홈스쿨은 가격 경쟁력 측면에서도 가장 월등하다.


KT는 IPTV 업계에서 가장 많은 영유아동 대상의 키즈 콘텐츠를 제공하는 올레 tv 키즈랜드에 이어 '스스로 배우는 AI 초등학습'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세운 올레 tv 홈스쿨을 내놓으며 만 7세부터 12세까지의 초등생들까지 폭넓은 연령의 자녀 교육을 지원하게 됐다.


향후 IPTV와 태블릿 단말을 연계해 올레 tv 홈스쿨의 양방향 학습 기능을 강화하는 등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꼭 필요한 에듀테크 기반의 새로운 학습법을 제시할 계획이다.


한편 올레 tv 홈스쿨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됐다. 올레 tv 홈스쿨을 가입한 고객 모두에게 양방향 학습을 돕는 거치 케이스와 무선 키보드, 터치펜을 사은품으로 제공하며, 지류 학습지도 매 학기마다 9권씩 집으로 배송한다.


또 7월까지 올레 tv 프라임 홈스쿨 요금제에 가입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매월 100명에게 키즈 범퍼케이스를 증정한다.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 김훈배 전무는 "학교와 집의 경계가 허물어져 집이 '여가의 장'인 동시에 '학습의 장'이 되고 있고 에듀테크 기반의 홈스쿨링에 대한 학부모와 시장의 관심도 점차 높아지고 있다"며, "이번 올레 tv 홈스쿨 X AI홈런 출시를 시작으로 KT가 미래 교육의 핵심이 될 홈스쿨링 시장을 주도하며 고객들에게 보다 혁신적인 교육 환경과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