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당근마켓에서 중고 물건 구매할 때 상대방과 '전화 통화'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당근마켓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당근마켓으로 거래하며 채팅으로만 대화를 주고받는 것에 불편함을 느꼈다면 이제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전화번호를 노출하지 않고 구매자와 판매자가 실시간으로 통화할 수 있게 됐기 때문이다.


29일 지역 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은 개인 전화번호 공유 없이 이웃 간 통화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전화 통화 기능은 채팅에서 '거래 약속'을 설정한 시간으로부터 1시간 전후로 사용할 수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놀면 뭐하니?'


이웃과 실시간 소통이 필요한 때에 빠르고 편리하게 전화를 연결할 수 있다는 후문이다.


당근채팅의 통화 기능을 이용하면 상대방이 메시지를 바로 확인하지 않아 답답할 일이 없다.


갑작스레 약속을 변경해야 하거나, 공공장소에서 상대를 찾기 어려울 때, 직거래 후 건네받은 물건에 대한 문의를 할 때 유용하다.


'050'으로 시작하는 가상 안심번호로 연결돼 개인 번호가 노출되지 않으니 걱정하지 않아도 되는 것도 장점 중 하나다.


통화 기능은 거래 약속이 설정된 후 이용할 수 있으니 당근마켓 앱에서 중고거래를 할 때 참고하자.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SBS '사랑의 온도'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