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카드, '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제로페이 간편결제 가맹점 업무 제휴 체결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나카드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하나카드가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하 한결원)과 소상공인 상생·협력을 위한 제로페이 간편결제 가맹점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하나카드는 자사 간편결제 플랫폼인 '하나1Q페이' 앱을 통해 제로페이 80만 가맹점 대상으로 신용 카드 결제를 지원하게 된다.


하나카드와 한결원은 각 사가 보유한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양사간 가맹점 모집 및 이용 확대를 위한 공동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양사는 기존 선불 결제만 가능했던 간편결제 시장에 결제 편리성과 이용 가맹점을 함께 확대하여 간편결제 시장 발전을 이끌어 나가기로 합의했다.


하나카드 영업그룹 박의수 전무는 "그룹 ESG 경영 기조에 발맞춰 소상공인과 상생할 수 있는 결제 서비스를 한결원과 협력하여 제공하고자 하며, 급변하는 간편 결제 시장에서 소외 받는 계층이 발생하지 않도록 기존에 없던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근주 원장은 "코로나19 여파가 장기화 되면서 많은 소상공인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하나카드와 함께 소상공인이 희망을 가질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들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결원은 현재 22개 은행, 23개 전자금융업자와 함께하는 간편 결제 서비스인 제로페이를 운영하는 민간 재단법인으로 현재 까지 누적 80만개의 간편결제 가맹점을 보유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