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강력한 짜릿함 '아이셔에이슬' 한정판 앵콜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소주류 최초 브랜드 컬래버레이션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아이셔에이슬'이 강제소환된다.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과일 리큐르 시장을 강타했던 '아이셔에이슬'을 앵콜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오리온 '아이셔'와 손잡고 한정 출시한 '아이셔에이슬'은 출시 한달만에 1년치 판매 물량이 완판되면서 큰 인기를 끌었다.


한정 수량 판매로 아이셔에이슬을 미처 맛보지 못한 소비자들의 추가 생산 요청이 최근까지도 지속되었고, 결국 앵콜 출시로 이어졌다. 앵콜 출시하는 아이셔에이슬의 주질과 용량, 가격은 기존과 동일하다.


'아이셔에이슬'은 하이트진로가 자몽에이슬, 청포도에이슬, 자두에이슬에 이어 4번째로 선보인 과일 리큐르 제품으로 상큼한 레몬 맛에 강력한 짜릿함을 더해 색다른 맛과 재미를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알코올 도수가 12도로 기존 과일 리큐르 제품보다 1도 낮아 가볍고 부담없이 즐길 수 있다.


이번 아이셔에이슬 역시 한정판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하지만 소비자의 요청에 의해 강제소환되는 만큼 많은 소비자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전년대비 수량을 확대할 계획이다.


아이셔에이슬은 오는 28일부터 전국에 출시되며, 아이셔에이슬을 판매하는 일부 매장에서는 컬레버레이션 제품인 '아이셔 츄잉캔디' 증정행사를 진행 예정이다.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오성택 상무는 "코로나19로 침체되어 있는 상황에서 아이셔에이슬이 소비자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하는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