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어때, 11번가와 '숙박 상품 마케팅 파트너십' 체결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여기어때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여기어때는 11번가와 26일 전략적 비즈니스 플랜(JBP) 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두 회사는 핵심 역량과 기술을 바탕으로 상호 협력해 숙박 예약 고객에게 혜택을 제공하고, 나아가 시장을 확대하는 데 힘을 모은다. 여기어때는 11번가에 공급하는 특별 상품을 기획하고, 11번가는 브랜드 홍보를 포함한 마케팅을 대대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전날(25일) 11번가 본사에서 열린 조인식에는 모상필 여기어때 부대표와 안승희 11번가 무형상품 담당이 참석했다.


모 부대표는 "국내 숙박업계를 선도하는 여기어때의 상품력을 무기로 11번가와 함께 소비자 혜택을 확대하는 기회를 만들 것"이라며 "11번가의 4400만 고객이 만족할만한 탁월한 국내 여행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여기어때


JBP협약은 '블랙 단독 프로모션'으로 첫걸음을 뗐다. 여기어때는 프리미엄 숙소 카테고리 '블랙'의 인기 상품을 11번가에서 기획전으로 소개한다.


다음 달 1일부터 11일까지 전국에 위치한 프리미엄 숙소를 11번가에서 합리적인 가격에 만날 수 있다. 두 회사는 블랙 숙소를 10만원 이상 금액으로 예약 시 1만원을 할인하는 혜택을 선보인다. 


여기어때는 11번가의 대표적인 브랜드 기획전 '워너비 플러스'와 매달 협업한다. 독보적인 단독 기획전으로, 호텔과 리조트부터 펜션, 캠핑, 모텔, 게스트하우스 등 선택지가 풍성하다.


여기어때는 국내 여행이 주목 받는 최근 트렌드 속에서 E커머스 플랫폼과 협업하며, 다채로운 숙박 상품을 공급하고 있다. 국내 여행객 누구에게든 안전하고 청결한 공간에서 취향대로 머무는 완벽한 숙박 경험을 제공해, 브랜드 가치를 제고하겠다는 목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