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트북으로 넷플릭스 볼 때 단축키 하나로 '고화질 영상' 즐기는 방법

gettyimagesKorea넷플릭스 / 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비디오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의 인기가 뜨겁다.


넷플릭스는 기본적으로 요금제에 따라 지원하는 화질이 다르다. 또 인터넷 속도에 따라 화질에 차이가 생긴다.


때문에 비용을 추가해 고화질 콘텐츠를 이용하는 이들도 적지 않다.


동시 접속을 이용하지 않는 1인 가구의 경우 고화질 콘텐츠를 보려면 월 1만 4500원을 내고 프리미엄 서비스를 가입해야만 한다. 가장 기본 서비스인 '베이식 서비스'는 고품질의 HD·UHD 화질을 지원하지 않기 때문이다.


인사이트'베이식 서비스'는 HD·UHD 화질을 지원하지 않는다 / 넷플릭스 홈페이지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렇다면 베이직 서비스를 이용하면서 고화질로 볼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그런 이들을 위해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강제로(?) 화질을 좋게 하는 법'이라는 제목의 게시글이 속속 공유되고 있다.


공개된 방법에 따르면 'Shift+Ctrl+Alt+S' 단축키를 누른 후 비트레이트를 높게 설정하면 된다.


이렇게 하면 PC상태 등과 상관 없이 콘텐츠를 고화질로 감상할 수 있다고 한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실제로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많은 효과를 봤다는 이들의 후기가 이어지고 있다.


누리꾼들은 "정말 꿀이다", "대박이다", "돈 굳었다", "진짜 강제로(?) 바뀐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일부에서는 "익스플로어만 지원하는 것 같다", "어차피 휴대폰으로 봐서...", "나는 큰 변화는 모르겠다"라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만약 베이식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면 앞서 소개한 방법을 활용해 보는 것도 좋겠다.


한편 시장 조사업체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지난 2월 넷플릭스의 국내 가입자수는 1,000만 명 수준으로 작년 1월 470만 명보다 두 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