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드복 입고 가슴골 노출"···'섹시 여캠'으로 컨셉 바꾼 양팡에게 팬들이 보인 반응

인사이트YouTube '양팡 YangPang'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아프리카TV BJ 양팡(양은지)가 섹시 여캠 컨셉에 도전했다.


다소 노출이 있는 메이드복을 입고 등장한 그는 섹시한 표정과 몸짓을 뽐냈다. 다만 그의 그런 노력에도 시청자들의 반응은 냉담(?)했다.


지난 25일 양팡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양팡 YangPang'에 "갈 때까지 간 양팡 근황.."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시했다.


이날 양팡의 갑작스러운 도전은 한 팬이 보낸 선물을 확인하면서 시작됐다. 그는 시청자가 보내준 메이드복을 팬들에게 자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양팡 YangPang'


이어 양팡은 "별풍선 300개를 쏴주면 메이드복을 입겠다"는 제안을 했고 한 시청자가 별풍선 1,919개를 선물하면서 여캠 컨셉 방송은 시작됐다.


메이드복을 입고 등장한 양팡은 섹시한 컨셉이 어색한 듯 배시시 웃었다.


양팡은 메이드복이 너무 커 어깨끈이 자꾸 흘러내리자 "안 되겠다. 장비를 착용해야겠다"며 옷매무새를 다시 잡았다. 


평소 유쾌하고 떠들썩했던 방송을 했던 그는 메이드복을 입은 이 순간만큼은 섹시 여캠의 컨셉을 유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양팡 YangPang'


컴퓨터를 만지려고 일어서는 장면에서 가슴골이 노출된 그는 어색한 듯 화들짝 놀라기도 했다.


어느덧 새 컨셉에 적응한 양팡은 섹시한 표정, 포즈를 취하거나 여캠을 대표하는 리액션 '뽑기' 까지 선보였다.


그런데 이런 양팡의 노력에도 시청자들의 반응은 싸늘(?)했다. 시청자들은 이전의 양팡의 컨셉이 더 좋은 듯 일부러 짓궂게 반응했다.


시청자들은 "다시 입어라", "하나도 안 섹시하다", "왜 여캠 된 것이냐", "이렇게 건전할 수가 있냐" 등의 반응을 보여 양팡을 폭소케 했다.


결국 양팡은 기존의 컨셉으로 돌아와 자신만의 방식으로 방송을 진행했고 영상은 끝이 났다.


YouTube '양팡 YangPang'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