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큼달콤한 포도알 콕 씹혀 알쓰들도 마실 수 있는 '포도봉봉주'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벌써 한 주가 순삭되고 내일이면 지옥의 월요일이 찾아온다.


아마 다들 절망스러운 기분에 술이라도 한잔 마시고 싶다는 생각이 간절할 것이다.


그러나 알쓰들은 소주의 쓴맛 때문에 조금만 마셔도 취해 마음 편히 마시지도 못한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그래서 준비했다. 달달하게 마실 수 있어 불타는 일요일을 장식해줄 '포도봉봉주'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포도봉봉주는 음료수 '봉봉'과 소주, 탄산수의 환상 조합으로 이뤄진 술이다.


3가지 재료를 모두 1:1:1의 비율로 섞어서 마시면 돼 아주 간단하다.


탄산수가 없다면 사이다를 대신해도 좋다. 취향에 따라 마시면 되니 크게 상관하지 않아도 된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완성된 봉봉주를 한 입 맛보면 상큼함과 청량함이 입안 가득 중독성을 느끼게 한다.


마지막에 씹히는 포도알이 식감까지 살려 먹는 재미를 업그레이드시켜준다는 평이다.


주말의 마지막인 오늘, 포도봉봉주로 아쉬웠던 한 주를 훌훌 털어버리는 건 어떨까.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