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암살하겠다"···권총 구입 인증샷에 경찰 내사 착수

인사이트디시인사이드 캡쳐 / 뉴스1


[뉴스1] 원태성 기자 = 인터넷 커뮤니티에 문재인 대통령을 암살하기 위해 권총을 구입했다는 게시글과 사진이 올라와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께 인터넷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는 "문재인 암살하려고 M9 권총 구입함"이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다.


익명의 글 작성자는 실제 권총 사진과 함께 "잘가라 재인아 25일까지 너의 잘못을 속죄하며 살거라"라고 적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국정원에 신고하겠다"등의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해당 사건은 경상남도경찰청에 배당돼 조사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게시글에 대해 진상규명을 한 뒤 엄중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GettyimageKorea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