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우더룸, '얼리 안티에이징' 시대 새로운 스킨케어 루틴이 필요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파우더룸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파우더룸이 'Together Project'의 새로운 파트너로 HK이노엔과 함께한다고 밝혔다.


파우더룸의 'Together Project'는 소비자들의 목소리를 담아 뷰티 제품을 개발, 출시하는 코크리에이션 프로젝트다. 파우더룸은 지난 한 해 코로나19로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되면서 피부 관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진 데에 따라, 피부 고민에 대한 파우더룸 이용자들의 이야기를 듣고 HK이노엔과 함께 고민 해결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능성 스킨케어 제품을 만들어갈 예정이다.


앞서 파우더룸은 지난 12월 파우더룸 이용자를 대상으로 2주 간 피부 고민 설문 이벤트를 진행했다. 총 2,476명이 설문에 참여했으며, 2030대가 93%로 압도적인 참여를 보였다.


설문 결과 가장 신경 쓰이는 피부 고민으로 건조하고 푸석한 피부, 주름과 잡티, 탄력을 꼽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파우더룸


실제로 응답자의 약 90%는 '나이가 들면서 변화하는 피부를 체감한다'고 답했으며, 새해를 맞이하며 무엇보다 '안티에이징'에 높은 관심을 보인 것으로 분석된다.


20대부터 시작하는 '얼리 안티에이징'의 필요성을 실감하는 가운데, 응답자 대부분은 '피부 관리 방법'에도 변화를 주고 싶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의 63%는 자신의 스킨케어 방식으로 인한 피부 관리가 효과적이지 않다고 답했으며, 스킨케어 방식에 변화가 필요하다(86%)는 응답이 높아 기능성 화장품을 개발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관리 효과를 극대화해주는 새로운 스킨케어 루틴도 함께 제시할 필요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


파우더룸의 '피부 고민' 관련 설문 결과 및 HK이노엔이 함께하는 'Together Project' 진행 사항은 파우더룸 앱 및 웹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