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장판 '귀멸의 칼날', 코로나 여파로 국내 개봉 무기한 연기

인사이트영화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국내 팬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애니메이션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이 무기한 개봉 연기됐다.


1일 수입사 에스엠지홀딩스는 "12월 10일 개봉 예정이었던 영화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이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예정돼 있던 개봉일을 변경하게 됐다"고 알렸다.


이어 수입사 측은 "개봉 일정은 추후 확정되는 대로 안내드리도록 하겠다"며 "하루빨리 사태가 호전되어 극장에서 만나 뵙길 바란다"고 양해를 당부했다.


해당 영화 관계자는 여전히 12월 개봉 가능성이 있다면서도 추이를 지켜봐야 할 것 같다고 상황을 설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은 만화주간지 소년점프에 연재돼 큰 인기를 끌었던 원작의 애니메이션 극장판이다.


영화는 어둠 속을 달리는 무한열차에서 귀살대와 예측불가능한 능력을 가진 혈귀의 일생일대 혈전이 펼쳐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전 세계 누적 발행 부수 1억 부를 돌파한 원작의 인기에 힘입어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은 일본에서 연일 최고 흥행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 10월 16일 일본에서 개봉한 해당 작품은 20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역대 흥행 2위에 올랐다.


압도적인 흥행 속도를 보이고 있는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이 역대 흥행 1위인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을 넘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극장판 귀멸의 칼날:무한열차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