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 친구마다 내 프로필 다르게 공개할 수 있는 '멀티 프로필 기능' 공개

인사이트if(kakao)2020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우리나라 국민 절반 이상이 사용하는 앱인 만큼 카카오톡의 프로필은 이제는 '나'라는 사람을 가장 잘 나타내는 공간이 됐다.


그런데 간혹 사람에 따라 나의 프로필을 숨기고 싶을 때가 있다.


가령 좋지 않게 헤어진 연인 혹은 절교를 선언한 친구나 연애 사실을 모르고 있는 부모님처럼 말이다.


이런 경우를 위해 카카오톡은 신박한 기능을 준비하고 있다. 친구에 따라 다른 프로필을 보여줄 수 있는 기능인 이름하여 '멀티 프로필' 기능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f(kakao)2020


최근 카카오는 'if(kakao)2020' 컨퍼런스 홈페이지를 통해 '멀티 프로필' 기능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 김택수 카카오 최고제품책임자(CPO)는 "카톡은 주소록에 전화번호를 저장한 사람은 아는 사람일 것이라는 가정에서 출발해 여기까지 왔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러나 우리는 누구나 나를 둘러싼 관계 속에서 다양한 얼굴을 가지고 있다. 누군가에게는 보여주고 싶은 모습이 누군가에게는 결코 보여주고 싶지 않거나 혹은 보여줄 필요가 없는 모습이기도 하다"라면서 "하나의 카톡 프로필만으로는 나의 다양한 얼굴을 표현하기도 어렵다"라며 멀티 프로필 기능을 개발하고 있는 이유를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f(kakao)2020


그의 설명에 따르면 유저들은 멀티프로필을 활용해 다양한 관계에 따라 여러 개의 프로필을 만들 수 있으며 각각의 프로필마다 자신의 원하는 정보를 담고 어떤 상대에게 노출할지 결정할 수 있게 된다.


앞으로는 누구와 어떤 프로필로 대화를 나눌지 유저가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김 CPO는 '기능을 악용해 다른 이들을 사칭할 수 있지 않을까?'라는 우려에도 명쾌히 답했다.


언제든지 유저가 본인임을 증명할 수 있는 안전장치를 만들 계획이라는 것.


인사이트


인사이트if(kakao)2020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드디어 기다렸던 기능이 나오는구나", "빨리 됐으면 좋겠다" 등 기대 섞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카카오는 해당 영상을 통해 '멀티 프로필' 뿐만 아니라 '톡서랍', '팀채팅', '인물 검색', '디지털 신분증' 등 개발 중인 여러 기능을 공개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