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 65년의 역사가 담긴 정통 버거 '1955 해쉬브라운'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맥도날드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맥도날드는 '1955 버거'에 바삭하고 고소한 해쉬브라운을 추가해 더욱 풍성하고 꽉 찬 식감을 자랑하는 '1955 해쉬브라운'을 오는 29일부터 한정 판매한다고 밝혔다.


1955 해쉬브라운은 맥도날드가 탄생한 1955년 당시 정통 버거의 맛과 비법을 재현한 1955 버거에 바삭하고 고소한 해쉬브라운을 넣은 메뉴로, 2017년 처음 한정 제품으로 출시해 고객들의 높은 호응을 받았다.


1955 해쉬브라운은 두툼하고 육즙이 가득한 순쇠고기 패티와 깊은 풍미가 살아있는 구운 양파, 신선한 양상추, 안토시아닌이 풍부한 적양파와 바비큐 풍미의 스페셜 소스에 해쉬브라운을 더해 다양한 재료 간의 조화롭고 고소한 풍미를 자랑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맥도날드


맥도날드는 1955 해쉬브라운 재출시를 기념해 1950년대 맥도날드 최초의 캐릭터로 선풍적인 인기를 모았던 레트로 콘셉트의 '스피디' 캐릭터 패키지를 선보인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1955 해쉬브라운은 풍성하고 꽉 찬 식감 덕분에 큰 호평을 받은 메뉴로, 특히 갑자기 추워진 날씨로 지친 분들에게 든든한 한끼가 될 것"이라며 "언제나 가까이 고객과 함께하며 모두가 즐기는 맛있는 순간을 제공하는 맥도날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955 해쉬브라운은 10월 29일부터 11월 30일까지 한정 판매되며, 1955 버거 세트는 7,000원, 1955 해쉬브라운 세트 가격은 7,500원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