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000피트 상공서 손절 당한 '밀리터리 버거' 먹방 찍고 영상 올린 '멘탈甲' 이근 대위

인사이트YouTube '이근대위 ROKSEAL'


[인사이트] 원혜진 기자 = '가짜사나이'에 출연한 유튜버 이근 전 대위가 각종 논란 속에도 당당하게 먹방을 하는 영상을 올렸다.


지난 20일 이근 전 대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13000FT에서 밀리터리 버거먹방. CHEERS!"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는 이근이 얼마 전까지 모델로 활동하던 롯데리아의 밀리터리 버거를 스카이다이빙 하면서 먹는 모습이 담겼다.


그는 영상에서 "익스트림 스포츠 '로데오'를 보여드리겠다"며 "알라딘이란 만화영화에서 매직카펫 장면이 나오는데, 그것을 타는 게 로데오다. 윙슈트를 이용해 실제 로데오를 할 건데, 그냥 하면 재미없으니까 햄버거 먹으면서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이근대위 ROKSEAL'


이근 전 대위는 햄버거를 만들면서 "이것은 제가 예전에 광고했던 밀리터리 버거다. 밀리터리 버거를 볼 때마다 추억이 떠오른다"라고 회상했다.


이어 "사실은 군대 햄버거를 싫어하지만 건빵, 초코파이처럼 오랜만에 이런 것들을 보고 먹으면 재미있고 맛있다"라고 말했다.


그는 상공에서 "햄버거 로데오 강하한다. 굉장히 배가 고프기 때문에 햄버거가 더욱 기대된다"고 말한 뒤 낙하하면서 본격적으로 먹기 시작했다.


영상 내내 햄버거를 노출하면서 "역시 밀리터리 버거"라고 외치기도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이근대위 ROKSEAL'


앞서 이 전 대위는 유튜브 예능 '가짜사나이'에서 훈련 교관으로 활약하면서 많은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등 인기를 끌었지만 최근 채무 논란과 성범죄 전과, UN 근무 경력이 허위라는 의혹 등으로 논란을 빚었다.


이에 롯데리아는 이 전 대위와 관련한 광고물을 재빨리 비공개 처리하거나 삭제했다.


지난 13일 롯데리아 측은 "사회적 파장이 있는 사안으로 보고 내부 논의 끝에 이 대위 관련 동영상 등을 내리기로 결정했다"면서 "현재 이 대위 측에 입장과 경위 등을 알려달라고 요청해둔 상황이며 계약 파기는 아직 아니다"라고 밝힌 바있다.


YouTube '이근대위 ROKSEA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