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달블루VS예쁘다"...반응 극명히 갈린 '아이폰12 블루'의 실제 색감

인사이트애플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애플이 공개한 아이폰12 블루 컬러가 많은 이들을 매료시켰다.


반면에 일각에서는 '투박하다'는 악평을 남기기도 했다.


지난 13일(현지 시간) 애플은 초고속 이동통신 서비스 5세대 이동통신(5G)을 지원하는 신형 '아이폰12' 시리즈를 공개했다.


소형 모델인 5.4형 아이폰12 미니, 기본형인 6.1형 아이폰12, 프리미엄 라인업인 6.1형 아이폰12 프로와 6.7형 아이폰12 프로맥스 등 모델은 총 4가지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애플


그중 '블루' 컬러는 실제 색감이 공개되면서 숱한 화제를 뿌렸다.


은은한 네이비와 하늘빛 컬러가 어우러진 블루 컬러는 오묘한 느낌을 낸다.


일부에서는 "너무 진한 것 같다", "용달블루다"라는 반응이 이어졌다.


반면 "무난해서 예쁘다", "깔끔하다"라는 반응도 줄을 이었다.


반응이 극명하게 갈리고 있는 아이폰12 블루 컬러가 인기를 끌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애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