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관들, '진짜' 사나이 만들어줄게"…가짜사나이 3기 미리 지원한 AV여배우

인사이트YouTube '메구리튜브'


[인사이트] 전형주 기자 = 일본 AV 배우 메구리가 가짜사나이에 대한 지원(?) 의사를 밝혔다.


그는 체력 평가에도 꽤 진지하게 임했는데, 아쉽게도 시기를 놓쳐 2기가 아닌 3기에 미리 지원한 게 됐다.


지난 18일 메구리는 유튜브를 통해 "가짜사나이 3기에 미리 지원한다"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그는 영상에서 가짜사나이에 대한 짤막한 후기와 함께 지원 동기를 설명했다. 한국의 해군 특수전전단(UDT)을 보고 경외심이 들었다며 남자다운 훈련에 감탄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메구리튜브'


지원 동기에 대해서는 다이어트와 정신력 강화를 꼽았다. 그는 "이건 대충하면 안 된다. 웃으면 안 된다"며 "다이어트를 하고 싶고 정신력을 키우고 싶다"고 말했다.


함께 지원한 AV배우 레이나는 가짜사나이를 통해 성욕을 억제하고 싶다고 했다. 이에 메구리는 "그런 지원 동기는 탈락할 수 있다. 가슴을 키우고 싶다고 해야 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둘은 푸시업과 버피 테스트를 차례로 했다. 이어 턱걸이를 해야 했지만, 봉을 준비하지 못해 피스톤 운동으로 대체했다. 둘은 만보기를 이용해 1분간 손을 흔든 횟수를 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메구리튜브'


특히 메구리는 피스톤 운동에서 "내 전문 분야"라며 엄청난 끈기를 보여줬다. 1분 동안 쉬지 않고 만보기를 흔든 결과 메구리는 122번을 흔드는 데 성공했다.


다만 이 영상은 실제 가짜사나이 지원용으로 제작된 게 아니다. 영상에 따르면 메구리는 가짜사나이를 홍보하고, 한국 국군장병의 노고에 존경과 감사를 표하기 위해 영상을 기획했다.


그는 영상 말미에서도 "오늘도 나라를 위해 힘 써주시는 한국 국군장병 여러분 힘내라. 저와 레이나가 응원한다"는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YouTube '메구리튜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