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입 씹으면 새콤한 과즙 '팡팡팡' 터지는 하리보 젤리 '사우어디제이브라우스'

인사이트Instagram 'ch_yummy'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덕후 10명 중 9명이 인생 젤리로 꼽는 '하리보'.


비주얼, 맛, 색깔, 식감 등 종류가 워낙 다양하기 때문에 골라 먹는 재미가 쏠쏠하다.


그중에서도 하리보 '사우어디제이브라우스'는 특유의 동글동글한 모양과 알록달록한 색으로 수많은 마니아를 끌어모으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jnnygnz'


인사이트Instagram 'bvd_ev_'


하리보 사우어디제이브라우스는 한 봉지 안에 무려 6개의 맛이 들어 있는 게 특징이다.


콜라, 딸기, 산딸기, 오렌지, 우드러프, 레몬맛으로 이뤄져 보다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다.


버튼같이 생긴 젤리를 하나 집어 입에 넣으면 폭신하면서도 쫄깃한 식감이 입안을 자극한다.


인사이트Instagram 'melli_nichtnurlackundbea'


이때 팡팡 터지는 새콤한 과즙은 짜릿함을 한가득 선사한다.


하리보 사우어디제이브라우스는 정신을 혼미하게 만드는 새콤달콤함으로 덕후들을 순식간에 사로잡았다는 평을 받는다.


한 번 먹기 시작하면 그 자리에서 한 봉지 순삭하게 되는 하리보와 함께 상큼한 하루를 보내는 건 어떨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