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모든 임직원에게 총 '3억원' 보너스 쏜다

인사이트네이버


[뉴스1] 송화연 기자 = 네이버가 추석을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상권을 돕기 위해 전 직원에게 지역상품권을 지급한다.


16일 네이버는 전 직원에게 성남사랑상품권 5만 원권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앞서 네이버는 지난 4월에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 직원에게 상품권을 지급한 바 있다.


이번 결정에 따라 구매되는 지역상품권은 총 3억 원 규모다. 상품권은 네이버와 주요 계열 법인 약 6200명 직원 모두에게 지급되며 네이버 본사가 위치한 성남시 소재 8000여 개의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임직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상품권은 '모바일' 형태로 지급된다.


인사이트한성숙 네이버 대표 / 뉴스1


인사이트성남사랑상품권 / 성남시청


네이버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상품권 소비가 지역 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네이버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임직원의 건강을 위해 지난 2월 26일 원격근무를 도입했으며, 주 2회 출근하는 전환 근무 등의 과정을 거쳐 현재는 원격근무를 시행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