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 띵할 정도로 차가운 소주랑 찰떡궁합 자랑하는 고소한 제철 '전어회'

인사이트Instagram 'jessie__seong'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선선한 가을바람이 불어오는 주말의 마지막 날이다.


한 주를 마무리하는 만큼 오늘(13일)을 이대로 보내기 아쉽다면 지금부터 이 기사에 주목하기 바란다.


시각, 후각, 미각 등 오감을 만족시켜줄 제철 '전어회'를 소개할 테니 말이다.


인사이트Instagram 'j_____yun'


인사이트Instagram 'fo__oding'


최근 각종 SNS 등에는 가을 제철을 맞아 전어회를 먹는 이들의 인증샷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


사진에는 보기만 해도 싱싱함이 절로 느껴지는 빛깔 좋은 전어회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딱 이맘때 제일 살이 통통하게 오른 전어는 쫄깃한 식감과 고소한 맛이 일품인 가을 회다.


뼈째로 얇게 썬 전어회를 오독오독 씹어 먹으면 스트레스가 한 방에 날아가기 충분하다.


인사이트Instagram 'yeonsu222'


쌈을 싸서 먹으면 채소 특유의 향긋함과 전어의 풍미가 어우러져 환상 조합을 자랑한다.


여기에 소주가 빠질 수 없다. 머리가 띵할 정도로 차가운 소주를 잔에 따르고 초장을 푹 찍은 전어회와 함께 목구멍에 넘겨주면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


이 기사를 보면서 한 번이라도 입맛을 다셨다면 망설이지 말고 폭풍 전어회 먹방을 펼쳐보기 바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