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G' LG전자, 정부에 '의료기기' 허가 받은 탈모치료기 최초 출시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LG전자가 역대급 제품을 선보인다. 그 누구도 완벽하게 치료하지 못한 '탈모'를 치료하는 기기를 내놓기로 한 것이다.


11일 머니투데이는 LG전자가 '가정용 탈모치료기'를 출시한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국내 탈모 시장 규모는 약 4조원. LG전자는 이 시장을 차지하기 위한 준비를 모두 끝마쳤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매체는 "LG전자 탈모치료기는 최근 정부에 의료기기 허가를 받아 마지막 출고 가격을 내부 조율 중인 상황"이라고 전했다.


알려지는 바에 따르면 이 탈모치료기는 '의료용레이저조사기'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 품목허가를 받았다. 헬멧 모양으로 알려졌으며, LED와 레이저 광선을 활용해 안드로겐성 탈모증 치료에 사용하는 제품이라고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두피에 조사된 광원이 모낭 세포에 흡수되는 방식이라고 하는데, 머리카락의 수와 굵기 증대에 효과가 있다고 한다.


머리카락이 나는 모든 부위, 앞·윗머리, 윗머리·정수리 등 특정해서 관리하는 기능이 탑재돼 있다.


LG전자는 이 제품을 프라엘 라인업에 포함해 2020년 내에 판매를 시작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