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의 야심작 아이폰12 드디어 베일 벗는다..."22일 처음 공개될 듯"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Mac Rumors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코로나19로 인해 출시가 연기됐던 애플의 첫 번째 5G 스마트폰 아이폰12의 공개가 임박했다.


7일 블룸버그통신의 마크 거만 기자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애플이 오는 8일 아이폰12 등 신제품 공개 관련 행사와 관련한 보도자료를 낼 예정이라고 주장했다.


거만의 주장대로 애플이 8일에 신제품 관련 행사 일정을 공개한다면 그동안 행사 약 2주 전 초청장을 발송했던 것을 고려할 때 행사는 오는 22일 열릴 가능성이 높다.


IT전문 트위터리안인 존 프로서도 이날 트위터를 통해 애플이 8일 보도자료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Phone Arena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Apple Insider


앞서 존 프로서는 이번 주 애플이 애플워치와 아이패드 등을 공개한다고도 전망했다.


이번 애플의 신제품 공개 행사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지난 6월에 열린 세계 개발자 콘퍼런스(WWDC)처럼 온라인으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애플은 이번 행사에서 아이폰12 외에 애플워치와 아이패드, 오버이어 헤드폰 등을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아이폰12는 애플의 첫 번째 5G 스마트폰으로 5.4인치인 아이폰12, 6.1인치인 아이폰12 맥스, 6.1인치인 아이폰12 프로, 6.7인치의 아이폰12 프로 맥스로 출시될 전망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Instagram '21ymmt_k'


애플이 이번 달 아이폰12를 공개하면 출시는 10월쯤으로 예상된다.


애플은 지난달 실적 발표에서 "올해 아이폰 신제품 출시는 지난해 출시한 9월 말보다 몇 주가 더 걸릴 것"이라며 아이폰12의 출시 연기를 인정했다.


한편 아이폰12의 출고가는 649달러(약 79만5000원)부터 최대 1399달러(약 171만3000원)에 달할 것으로 예측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