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G' LG, 화장실 갖춘 '방 300개' 연수원 코로나 치료센터로 제공한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갓G' LG그룹이 코로나 재유행 사태 해결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수도권 지역의 병상 부족 문제 해결을 위해 자사 연수원을 제공하기로 한 것이다.


지난 27일 LG는 자사 연수원 'LG인화원'을 코로나 무증상 환자를 위한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겠다고 발표했다.


경기도 이천에 자리한 LG인화원은 욕실을 갖춘 원룸 형태의 객실 등을 약 300실 보유하고 있다. 그만큼 생활하기 좋은 환경을 갖추고 있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구광모 (주)LG 대표이사 회장 / 사진제공 = LG그룹 / 사진=인사이트구광모 (주)LG 대표이사 회장 / 사진제공=LG그룹 


LG 측은 정부 방역 당국과 협의해 음압 병실 또는 감염병 전담 시설이 필요하지 않은 무증상 환자들이 격리된 상태에서 치료받을 수 있게 조치할 예정이다.


앞서 LG는 지난 3월에도 생활치료센터를 제공한 바 있다. 경북 지역에 확진자가 폭증하던 시기 경북 지역 기숙사 등을 제공했던 것. 당시 약 400명의 환자들이 이곳에서 머물며 치료를 받았다.


이 같은 LG의 움직임 덕분에 방역 당국은 한숨 돌릴 수 있을 전망이다. 병상이 부족해 집에서 대기할 수밖에 없는 이들이 치료받을 수 있는 길이 열렸기 때문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한편 LG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50억원을 기탁한 것에 더해 전자식 마스크 2000개와 의료용 방호복 1만벌, 방호용 고글 2000개, 의료용 마스크 10만장을 지원했다.


건조기 등의 건강관리 가전제품을, LG생활건강은 생수와 세면도구, 소독제품을 지원하기도 하며 사회적 공헌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