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렉서스, 오늘(18일)부터 31일까지 '침수피해'입은 차량 '무상지원' 해준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토요타와 렉서스가 침수피해차량 특별 지원에 나섰다.


토요타코리아와 렉서스코리아는 18일부터 31일까지 전국 토요타·렉서스 서비스센터에서 침수피해 차량을 위한 특별지원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최근 지속된 폭우 및 홍수로 침수피해를 입은 토요타·렉서스 차량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침수상태 및 차량 내·외관, 엔진 룸 등 물 유입과 관련된 총 14가지 항목을 무상점검 받을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침수피해로 인한 유상수리를 받아야 할 경우 토요타 최대 200만원, 렉서스 300만원 한도 내에서 공임·부품가격을 30% 할인받을 수 있다. 보험수리를 할 경우에는 최대 50만원까지 운전자 자기부담금이 지원된다.


토요타코리아 강대환 상무는 "이번 집중 호우로 피해를 입은 토요타 고객의 안전을 위해 이번 캠페인을 실시하게 되었다"며, "하루빨리 안정된 삶으로 복귀하시길 기원하겠다"고 말했다.


렉서스코리아 이병진 상무는 "침수로 인해 피해를 입은 차량은 전국 렉서스 서비스센터에서 전문 테크니션의 정확한 점검을 받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